실시간 설교기사
(고린도전서 설교요약)어디에 소속되어 있습니까?-中 2020/01/16 22:20
심석현 목사(샬롬교회 담임) 세상 사람들의 표준에 따라서 기독교를 보면, 결코 믿을만한 종교가 아니라 사람들을 속이는 종교입니다. 특히 공산주의에서 ‘종교는 아편이다’라고 하였습니다. 그때 말한 종교…
(고린도전서 설교요약)어디에 소속되어 있습니까?-上 2020/01/09 20:19
심석현 목사(샬롬교회 담임) [본문 : 고전 3:18~23]I. 서론사람에게 있어서 ‘소속감’은 매우 중요합니다. 사람이 ‘소속감’이 없으면 굉장히 외롭습니다. 우리가 교회생활을 하는데 있어서도 ‘소속감’…
(생명시냇가)나는 나를 아는가?(고전10:1-11) 2019/12/26 08:49
김영수 목사(한마음사랑의교회 원로) 우리가 인생을 살면서 자신을 안다는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나는 누구인가? 과거의 나는 누구였나? 나의 뿌리는 어디서 시작되었나? 현재의 나는 누구인가? 앞으로의 나…
(고린도전서 설교요약)성전에 대한 바른 이해(下) 2019/12/20 00:48
심석현 목사(샬롬교회 담임) 사람들은 성전이라는 건물을 지어놓고 그곳에서 종교적인 의식으로 제사를 잘 드리면 하나님이 기뻐하시고 축복하신다고 생각하였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성전에 대한 이방…
(생명시냇가)공의로운 해가 떠올라서(The son of righteounes 2019/12/12 22:20
이강평 목사(서울기독대학교 총장, 한국 예수사랑그리스도의교회 담임 감사주일이 지나고 12월이 시작되면 각각 교회마다 그리고 도처에 대형 크리스마스트리를 세우고, 크리스마스 캐롤이 흘러나와 기쁨과 …
(고린도전서 설교요약)성전에 대한 바른 이해-中 2019/12/12 22:16
심석현 목사(샬롬교회 담임) 오늘 우리도 ‘영험한 곳’에 대한 이야기를 자주 하곤 합니다. 사실 우리 한국문화는 유교적인 것뿐만 아니라, 샤머니즘의 영향이 매우 강합니다. 우리는 서열과 나이 등을 따질 …
(고린도전서 설교요약)성전에 대한 바른 이해-上 2019/12/06 00:47
심석현 목사(샬롬교회 담임) [본문 : 고전 3:16~17]I. 서론우리는 고린도 전서를 통해서 바른 신앙인의 모습과 바른 교회의 모습을 세워갈 수 있기를 원합니다. 특히 고린도 교회는 오늘날 교회가 갖고 있는 …
(생명시냇가)나와 사망의 사이는 한 걸음 뿐(삼상20:3) 2019/11/28 21:44
김영수 목사(한마음사랑의교회 원로) 이민 생활을 하면서 사업하시는 분들은 비행기를 많이 탑니다. 저도 종종 비행기를 타는데 올해도 10여회 비행기를 타고 집회를 다니고 선교지를 다니고 여행을 했습니다.…
(생명시냇가)사마라아인의 감사(Gratitude of a samaritan)( 2019/11/21 22:04
이강평 목사(서울기독대학교 총장, 한국 예수사랑그리스도의교회 담임) 오늘은 2019년의 추수감사주일입니다. 지 케이 체스트톤은 “감사는 어머니의 모습이다”라고 했습니다. 예수님께서 우리에게 가장 원…
(고린도전서 설교요약)내가 세워야 할 신앙의 터-下 2019/11/21 21:50
심석현 목사(샬롬교회 담임) 그래야 건물을 지을 때 문제가 생기지 않습니다. 그런데 대부분은 철근들을 그냥 비나 눈을 그대로 맞춥니다. 그냥 녹이 난 그대로 건물을 짓습니다. 그러다보니 철근과 콘크리트…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남미복음신문(http://nammicj.net) | 창간일 : 2005년 12월 2| 발행인 : 박주성 
    주소 :
    기사제보 및 문서선교후원(박주성) : (55-11) 99955-9846  | 광고문의(하고은) : (55-11) 99655-3876 | nammicj@hanmail.net
    Copyright ⓒ 2005-2020 nammicj.net All right reserved.
    남미복음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