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연재기사
(이강평 총장 환원운동을 말한다)8.환원운동의 슬로건 2021/01/15 11:52
미국은 유럽에서 넘어온 유럽인들로 형성되었다. 그래서 초기 미국의 종교 상황은 유럽의 상황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유럽은 종교개혁 이후 크게 분열되어 있었다. 크게는 구교와 신교로, 그리고 신교에서 루…
(문학의 길에서)예전 같으면 2021/01/15 11:51
김동순 권사(배우리한글학교장, 연합교회) 예전 같으면, 작심삼일이 될 망정 여러가지 신년 계획을 짜느라 분주하기도하고 때론 설레기도 할 텐데 지나간 해의 마지막과 새해의 시작점에 분명한 경계도 없고…
(기독교 문학 산책)유스티누스 삶 2021/01/15 11:46
강태광 목사(World Share USA) 우리에겐 영어명 “순교자 저스틴”으로 알려진 기독교 변증가 유스티누스에 대해 살펴봅니다. 유스티누스는 많은 글을 남겼습니다. 하지만 현재까지 남아 있는 자료는 “제 1…
(이강평 총장 환원운동을 말한다)7.미국 환원운동의 역사 2021/01/08 00:27
환원운동은 1800년경 미국에서 시작됐다. 당시 미국의 종교 상황은 복잡했다. 유럽에서 전래된 교파들이 제각각인 교리와 신조로 반목과 분열을 반복하고 있었다.황금을 찾아 신대륙에 온 이들은 향락을 즐기며…
(브라질 사회 읽기:한인의 미래)브라질 침례교의 역사 2021/01/08 00:25
정기중 선교사(사회학박사, 한국외대 국제지역대학원) 이민자들과 미션브라질 침례교는 미국 이민자들과 선교(미션)의 결과물입니다. 1860년 미국 선교사 토마스 제퍼슨 보웬(Thomas Jefferson Bowen)이 브…
(기독교 문학 산책)파피아아스 감독의 “단편들” 2021/01/08 00:22
강태광 목사(World Share USA) 소아시아에 있는 히에라폴리스의 감독이었던 파피아스는 속사도 교부였습니다. 그는 순교함으로 더 큰 존경과 신뢰를 받았습니다. 파피아스는 그의 사후는 물론 그가 살아서 …
(이강평 총장 환원운동을 말한다)6.성경에 나타난 환원운동 2020/12/24 11:11
많은 사람이 환원운동 하면 19세기 미국에서 일어난 운동이라고 이해한다. 환원운동은 ‘신약교회로 돌아가 사도들이 믿고 따르던 것을 회복하고 그 능력이 나타나길 원하는 것’으로 해석한다. 그렇다면 그 출…
(문학의 길에서)성탄을 앞두고 2020/12/24 11:09
김동순 권사(배우리한글학교장, 연합교회) 2020년 우리에게 주어진 시간 여행에 어쩔 수 없이 몸을 맡기고 거의 다 도착했다며 위로하고 아직은 살짝 원망도 하며 한 해를 마무리하는 시점이다. 내용이 어떻든…
(미주 이민교회 이야기)코로나19와 교회의 윤리 2020/12/24 11:08
양성환 목사(미주성결교회 메드포드 한인교회) 코로나 19 이전에는 개인적인 사생활과 욕구를 채우기 위해서 전력을 다했다면, 코로나19 이후의 사회의 변화가 일어났다. 사회에 꼭 필요한 기관과 그렇지 않…
(기독교 문학 산책)오리겐의 “켈수스를 논박함” 2020/12/24 11:03
강태광 목사(World Share USA) 오리겐은 알렉산드리아 학파를 대표하는 초대 교회 교부입니다. 오리겐은 학자였고, 수도자였고, 교회 행정가였습니다. 그는 로마 치하인 185년경 이집트 알렉산드리아 독실…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남미복음신문(http://nammicj.net) | 창간일 : 2005년 12월 2| 발행인 : 박주성 
    주소 :
    기사제보 및 문서선교후원(박주성) : (55-11) 99955-9846  | 광고문의(하고은) : (55-11) 99655-3876 | nammicj@hanmail.net
    Copyright ⓒ 2005-2020 nammicj.net All right reserved.
    남미복음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